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HOME > 활동참여 > KCOC NOW

[2018.7.8~7.18] 유엔(United Nations) 고위급정치포럼(High Level Political Forum …

페이지 정보

작성자 KCOC 작성일18-08-07 15:25 조회354회 댓글0건

본문

KCOC 정책센터에서는 매년 미국 뉴욕에서 개최되는 UN 고위급정치포럼(High Level Political Forum, 이하 HLPF) 아웃리치를 통해 국제사회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이행을 모니터링하고 네트워킹을 통해 한국 시민사회의 SDGs 관련 활동을 공유하고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이슈팡팡 제 46를 참고해주세요)

 

올해 HLPF79일 월요일부터 18일 수요일까지 개최되었습니다. KCOC77()에 도착하여 78일 일요일 MGoS(NGO를 포함한 다양한 시민사회 그룹)사전 회의에 참석하여 각국 시민사회단체들의 동향을 파악하고 미리 HLPF 참여를 준비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MGoS 사전 미팅, Church Center @KCOC

 

79일부터 13일까지 개최된 주제별 회의는 올해 HLPF 주제인 지속가능하고 회복력있는 사회를 위한 변혁으로 중점 목표 SDG 6(), 7(에너지), 11(도시) 12(생산과 소비), 15(육상생태계), 17(파트너십)의 이행 사항을 점검하였습니다. 각 국가들은 개발재원, 파트너십, 시스템과 데이터 이슈, SDGs 국내화/지역화(localization)와 관련된 논의들을 진행하였습니다.

 

 

주제별 회의, UNHQ Conference room4 @KCOC

 

특히 713일 금요일에는 주유엔 한국대표부에서 KCOC, KOICA 그리고 외교부가 함께 지속가능한 평화와 SDGs를 위한 ODA의 역할이라는 주제로 사이드이벤트를 개최하고, 이어서 국내외 시민사회 및 정부 관계자들의 네크워킹을 위한 리셉션을 개최하였습니다. KCOC 조대식 사무총장의 사회로 시작된 사이드이벤트는 100여명이 참석해 자리가 없을 정도로 성황리에 진행되었습니다.

 


외교부, KOICA, KCOC 사이드이벤트, 주유엔대한민국대표부 @KCOC

 

이미경 KOICA 이사장이 한반도 평화와 평화 ODA 역할을 내용으로하는 개회사로 시작을 열었고, 조태열 주유엔대한민국대표부 대사는 교육, 굿거버넌스, 효과적인 제도와 법치를 SDGs와 평화를 위한 주요 요소로 사회적 통합을 강화하는 환영사를 발표했습니다.

 

제프리 삭스 콜롬비아 대학교 지속가능개발센터 소장은 평화에 대한 근본적인 필요성을 언급하며 한국 ODA 역할의 중요성을 강조하였으며, 조나단 그라노프 글로벌안보연구소 대표는 한국을 평화, 안보의 성공적 사례로 평가하며 축사를 마무리지었습니다.

 


외교부, KOICA, KCOC 사이드이벤트, 주유엔대한민국대표부 @KCOC   

 

본격적인 토론회에서는 주요 발표로 이성훈 아시아개발연대 고문이 평화와 SDG16 이를 위한 통합적 접근법(Nexus approach)과 평화 촉진을 위한 구체적인 향후 실천 방향을 제시하고 의견을 구했습니다.

 

패널토론자는 서울대학교 김태균 교수를 포함해 총 6명이었는데 포용성(inclusiveness), 접근성(access), 불평등 등을 SDGs와 평화 지속화의 공통분모로 뽑아 낼 수 있으며, 평화와 개발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KOICA, KCOC 리셉션, 주유엔대한민국대표부 @KCOC   

 

 

자세한 내용은 2018 HLPF 시민사회 참가자들이 작성한 뉴스레터를 참고해주세요

http://www.sdgforum.org/

  

KCOCKOICA 주최 사이드이벤트 언론보도

KOICA 뉴욕서 ‘ODA 토론회이미경 평화가 SDGs 전제조건” (연합뉴스, 2018.07.14.)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8/07/14/0200000000AKR20180714016900371.HTML?input=1195m

 

개발원조에도 평화 바람한반도 평화체제 나비효과기대” (한겨레, 2018.07.18.)

http://www.hani.co.kr/arti/politics/diplomacy/853756.html